로컬저널리즘의 선두주자 newsY : “스마트폰 악성코드 급증”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08월25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9-08-06 12:55:09
뉴스홈 > 뉴스 > IT.과학 > 과학기타
2011년08월13일 07시1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스마트폰 악성코드 급증”
올 상반기 110개, 7월 들어 107개로 급증

 안철수연구소(대표 김홍선)는 최근 들어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 악성코드가 급증하는 추세라고 발표했다.

안철수연구소 시큐리티대응센터(ASEC)가 집계한 결과 작년 8월부터 발견되기 시작해 올해 들어 본격 증가하는 추세다. 지난해하반기에 발견된 안드로이드 악성코드가 7개인 데 비해 올해 상반기에는 110개, 하반기 들어서는 7월 한 달 동안에만 107개가발견돼 가파르게 급증하는 상황이다.

현재까지 발견된 안드로이드 악성코드의 증상은 위치 정보, 단말기 정보 등 개인 정보를 유출하는 행위가 가장 많다. 다음으로 원격 조종을 통한 통화 및 SMS 발송으로 무단 과금하는 형태, 정상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을 변조해 악성코드 설치 코드를 추가하는 형태가 적지 않은 비중을 차지한다.

또한 작년까지는 러시아에서 개발된 것으로 추정되는 악성코드가 많았으나 최근엔 중국에서 개발된 것으로 추정되는 악성코드가 많다.

한편,안철수연구소 시큐리티대응센터 이호웅 센터장은 “스마트폰은 PC와 달리 이동성과 개인화가 특징인 만큼 개인 정보 유출이나 금전적인 피해에 노출되기 쉽다. 안드로이드 마켓에 올라오는 앱은 바로 설치하지 말고 평판을 지켜본 후 안전하다고 판단되면 설치하는 것이 좋다. 또한 공식 마켓이 아닌 써드 파티마켓은 사용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라고 당부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백범식 (sinmoon@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과학기타섹션 목록으로
[과학기타]지능형 유리창 청...
[과학기타]‘자연계의 청소부...
[과학기타]‘Science in City...
[과학기타]'경북과학기술진흥...
[과학기타]휴대폰 신제품 판...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SK컴즈, 9월부터 주민등록번호 수집 안해 (2011-08-13 07:15:00)
이전기사 : “데이터무제한요금제 폐지 반대" (2011-04-27 11:39:0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社告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