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저널리즘의 선두주자 newsY : 앞으로 폐가전 무료로 버리세요!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7년12월17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7-08-24 07:00:26
뉴스홈 > 뉴스 > 경제 > 생활경제
2013년05월09일 18시0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앞으로 폐가전 무료로 버리세요!
환경부, ‘폐가전제품 무상 방문수거’ 시행

앞으로 국민들은 배출스티커를 부착하지 않고 무료로 폐냉장고 등 대형 폐가전제품을 버릴 수 있게 된다.

환경부는 가전제품 제조사 및 광역시·경기도와 협력하여 TV, 냉장고 등 대형 폐가전제품을 국민들이 편리하게 무상으로 배출할 수 있는 회수시스템(이하 “방문수거”)을 구축하기로 하였다.

환경부는 폐가전제품은 무분별하게 버려지면 환경에 심각한 피해를 줄 수 있으나, 모아서 재활용하면 소중한 국가자원으로 재탄생될 수 있지만 그간 대형 폐가전제품은 수거체계가 미비하여 이를 버리려는 국민들은 배출스티커를 부착하여 집 밖까지 내놓아야 하는 등 불편이 가중되어 왔고 일부 회수되지 않은 폐가전제품은 부적정 처리되어, 냉매가스가 공기 중으로 유출되는 등 환경오염의 원인으로 지적되어 왔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문제점을 공히 인식하고 환경부 및 제조사, 해당지자체는 서로 합심하여 대형 폐가전제품을 국민이 안심하고 무상으로 버릴 수 있는 무상 회수체계를 구축하기로 합의하였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서비스에 소요되는 제반비용은 제조사가 부담하고 환경부 및 해당지자체는 서비스의 원활한 수행을 위해 제도적 지원방안을 마련한다.

올해에는 특·광역시 및 경기도를 대상으로 수요조사를 실시하여 참여를 희망한 6개 시·도(인천, 울산 미참여)를 중심으로 확대해 나가고, 내년에는 2단계 사업으로 농어촌 및 도서(島嶼)지역 등 지역별 여건을 감안한 캠페인, 수거지원 등 맞춤형 수거서비스를 시행할 계획이다.

향후 서비스가 정착되면 매년 45만대의 폐가전제품에 대한 배출수수료가 면제되어 국민들에게 연간 약 120억원의 수수료 면제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환경부는 예상하고 있다.

한편,환경부는 이번 제도시행으로 회수된 폐가전제품을 재활용하여 약 350억원의 국가자원을 확보할 수 있고 약 23만톤의 온실가스 저감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오명수 (oms7227@y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생활경제섹션 목록으로
[생활경제]발암물질 식용유,...
[생활경제]경북도지사 인증 ...
[생활경제]타이어 공기압 경...
[생활경제]대구↔포항간 시외...
[생활경제]옷 사지말고 리폼...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옷 사지말고 리폼하세요… (2013-05-09 18:25:00)
이전기사 : 경북도, 취약계층 동파방지용 계량기 교체 (2012-12-05 18:20:00)
비례대표 임기...
비례대표 임기는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오직 내 삶의 터전 물빛고운 ...
다큐 지구를 통해 본 그린벨트...
“천사들에게 사랑을 이 사회...
무관심=위기의 정치, 알고 있...
"촛불을 밝혀 든 우리 대한의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社告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