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저널리즘의 선두주자 newsY : 15kg 사과상자 없어진다고?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기자회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7년12월17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7-08-24 07:00:26
뉴스홈 > 농축어업 > 정책
2014년07월15일 08시5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15kg 사과상자 없어진다고?
유통환경 변화에 따라,내년 8월 본격시행
앞으로 사과 상자가 작아질 전망이다.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동필)는 유통인, 생산자단체 등과 함께 유통환경 변화 등에 대응, 도매시장에서 사과 15kg 상자 유통 제한 등 사과 소포장 유통활성화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핵가족화로 인한 1회 과실 소비량 감소, 운반 및 저장의 불편 등으로 과실소포장은 필수 사항으로 인식되고 있으며 대형마트에서는 이미 소포장 중심의 과실 유통이 일반적이고 감귤, 포도 등은 소포장 경매 정착으로 농가수취 가격이 1.5∼2배 향상되었으나 사과의 경우 도매시장 등을 중심으로 여전히 15kg상자 위주로 경매·유통되어 속박이로 인한 소비자 신뢰도 하락 및 운반·저장 불편 제공, 재포장 비용 추가 및 신선도 저하 등의 원인이 되고 있다고 이번 사과상자 소포장 배경을 설명했다.

이에 따라, 도매시장 유통인, 생산자단체 등이 주도하여 ‘과실소포장유통협의회’를 구성하고 사과 소포장 유통활성화를 자율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도매시장 등에서 단기적으로 사과 15kg 상자 출하를 제한하고 중장기적으로 추가 소포장화를 지속 추진할 계획이며 올해 생산된 사과가 출하되는 8.1일부터 도매시장에서 15kg 상자 출하 제한을 시범 추진하고 평가를 거쳐 내년 8월1일부터 본격 시행할 계획이다.


한편, 배는 내년도 시범사업, 2016년 본 사업 추진을 목표로 올해에는 15kg 대체 상자 규격 연구 등 사전 준비도 진행할 계획이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이상식 (koreanews@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정책섹션 목록으로
[정책]벼 정부 보급종 신...
[정책]경북도, 한우전문...
 

이름 비밀번호
[1]
이전기사 : 2013년 쌀 고정직접지불금 지급단가 인상 (2013-05-14 22:10:57)
비례대표 임기...
비례대표 임기는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오직 내 삶의 터전 물빛고운 ...
다큐 지구를 통해 본 그린벨트...
“천사들에게 사랑을 이 사회...
무관심=위기의 정치, 알고 있...
"촛불을 밝혀 든 우리 대한의 ...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社告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