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2(수)

정치
Home >  정치  >  청와대

실시간뉴스
  • 윤석열 대통령 지지율 21%로 취임 후 최저치 기록
    윤석열 대통령의 지지율이 21%까지 떨어지며 또 다시 취임 후 최저치를 기록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갤럽이 2024년 5월 21일부터 23일까지 전국 만 18세 이상 1,00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의 직무 수행에 대해 '잘하고 있다'는 긍정평가는 21%에 그친 반면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70%까지 올랐다. [갤럽리포트:데일리 오피니언 제585호(2024년 5월 5주)] 이번 지지율 하락은 최근 정치적 논란, 경제적 어려움, 사회적 문제 등 다양한 요인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윤석열 대통령이 추진하고 있는 정책들이 국민들의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있다는 평가가 많다. 이에 따라, 윤석열 대통령은 국민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고, 국민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정책을 추진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이번 지지율 하락이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이번 여론조사는 한국갤럽이 자체적으로 실시한 것으로,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갤럽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 핫이슈
    2024-05-31
  • 새 국무총리에 안대희 전 대법관 내정
    청와대는 22일,세월호 사고의 책임을 지고 사표을 제출한 정홍원 총리 후임으로 안대희 전 대법관을 내정했다고 밝혔다. 청와대는 안대희 국무총리 내정자는 대법관과 서울고검장, 대검찰청중앙수사부장 등을 역임했다. 청와대는 앞으로 내각 개편은 신임 총리의 제청을 받아 진행될 것이며 박근혜 대통령은 남재준 국가정보원장과 김장수 안보실장의 사표도 수리했다고 전했다. 후임 인사는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정홍원 총리는 현재 세월호 사고 수습이 진행되고 있고 국정의공백이 없도록 하기 위해 신임 총리가 임명될 때까지 직무를 계속 수행하게 된다.
    • 정치
    • 청와대
    2014-05-22

실시간 청와대 기사

  • 윤석열 대통령 지지율 21%로 취임 후 최저치 기록
    윤석열 대통령의 지지율이 21%까지 떨어지며 또 다시 취임 후 최저치를 기록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갤럽이 2024년 5월 21일부터 23일까지 전국 만 18세 이상 1,001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의 직무 수행에 대해 '잘하고 있다'는 긍정평가는 21%에 그친 반면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70%까지 올랐다. [갤럽리포트:데일리 오피니언 제585호(2024년 5월 5주)] 이번 지지율 하락은 최근 정치적 논란, 경제적 어려움, 사회적 문제 등 다양한 요인들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윤석열 대통령이 추진하고 있는 정책들이 국민들의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있다는 평가가 많다. 이에 따라, 윤석열 대통령은 국민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고, 국민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정책을 추진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이번 지지율 하락이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이번 여론조사는 한국갤럽이 자체적으로 실시한 것으로,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갤럽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 핫이슈
    2024-05-31
  • 새 국무총리에 안대희 전 대법관 내정
    청와대는 22일,세월호 사고의 책임을 지고 사표을 제출한 정홍원 총리 후임으로 안대희 전 대법관을 내정했다고 밝혔다. 청와대는 안대희 국무총리 내정자는 대법관과 서울고검장, 대검찰청중앙수사부장 등을 역임했다. 청와대는 앞으로 내각 개편은 신임 총리의 제청을 받아 진행될 것이며 박근혜 대통령은 남재준 국가정보원장과 김장수 안보실장의 사표도 수리했다고 전했다. 후임 인사는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정홍원 총리는 현재 세월호 사고 수습이 진행되고 있고 국정의공백이 없도록 하기 위해 신임 총리가 임명될 때까지 직무를 계속 수행하게 된다.
    • 정치
    • 청와대
    2014-05-22
비밀번호 :